Mon quotidien 내시선

Between Red - 112Between Red – 112, Artist : Lee Se Hyeon

절묘하다 싶다. 실제로 보고싶은 몇 안되는 그림 중 하나랄까… 9월에 한국가면 직행 관람.

Reflection, 2004, Artist : Seo Do Ho

Reflection, 2004, Artist : Seo Do Ho

Staircase IV, 2003

Staircase IV, 2003, Artist : Seo Do Ho

어째서 이렇게도 멋지게 표현해낼 수 있단말이요….

One thought on “Mon quotidien 내시선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